로고

물장군 복원 등 아산시 '생물다양성' 노력에 표창

오프라인뉴스 | 기사입력 2024/05/23 [06:50]

물장군 복원 등 아산시 '생물다양성' 노력에 표창

오프라인뉴스 | 입력 : 2024/05/23 [06:50]

▲ 22일 아산시가 2024년도 생물다양성의 날 행사에서 생물다양성분야 유공 환경부장관 표창을 수상하며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반딧불이 서식지 조성과 물장군 복원에 심혈을 기울여온 충남 아산시가 '생물다양성분야' 유공 환경부장관 표창을 받았다.

 

23일 아산시에 따르면 환경부가 22일 국립생물자원관 생생채움 대강당에서 주최한 '2024년도 생물다양성의 날(철새의 날) 기념행사'에서 아산시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아산시는 2022년부터 삼성디스플레이, 금강유역환경청, 지역주민 등과 협약을 통한 멸종위기 야생생물 Ⅱ급 물장군 복원사업을 진행했으며, 송악면 일원에 반딧불이 서식지 조성과 관리하는 지역별 맞춤형 생물다양성 증진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생태 탐조단, 생생환경 체험교실 등 시민참여 생태계 프로그램을 개발·운영해 환경부 우수 환경교육프로그램으로 4개 과정이 선정되는 등 다양한 맞춤형 환경생태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아울러 최근 개발사업으로 인한 생태축 단절 및 지역 야생생물 서식지가 훼손되고 있는 가운데 지난해 '2024년 환경부 생태계보전부담금 반환사업'에 공모해 국비 4억 6000만 원을 확보하기도 했다.

 

이 사업으로 아산시 선장면 군덕리 일원에 선장포 철새서식지 복원과 생물다양성 증진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아산시는 염치읍 석정리 일원(9만 5000㎡) 곡교천 주변에 '2025년 도시생태축 복원사업'에 공모해 1차 서류평가를 거쳐 지난 16일 2차 현장평가를 마친 바 있다.

 

박 시장은 야생생물 Ⅱ급 물장군 방사 행사 때 "멸종위기종 복원과 생물다양성 증진의 중요성은 익히 알고 있다"면서, "한들물빛도시 내 맹꽁이 서식지 조성, 신정호 꼬리명주나비 복원, 송악 반딧불이 보호 활동, 선장포 철새서식지 복원과 생물다양성 증진사업, 곡교천 생태축 복원사업 등 여러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생물 다양성 증진 의지를 피력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아산시 관련기사목록
포토세상
이동
메인사진
충남아산FC, 붉은 유니폼 진통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